Manna 24
  • Home
  • News
  • 워싱턴목회연 은혜와 나눔의 봄 수양회

워싱턴목회연 은혜와 나눔의 봄 수양회

워싱턴한인목회연구원(회장 박상섭 목사)은 지난 13일-14일 양일간 웨스트 버지니아 찰스타운에서 봄 수양회를 가졌다. 수양회는 예배와 주제발표, 그룹별 토론의 시간을 갖고 이민목회에 대한 다양한 의견을 나눴다.

첫날 개회예배는 한세영 목사(총무)의 인도로 김재학 목사(서기)의 기도, 이석해 목사의 ‘갈릴리로 가자’(마28:10)라는 설교와 축도가 있었다. 이어 박상섭 목사의 ‘치매노인 부모를 너싱홈에 위탁하는 과정에서 주 부양자가 경험하는 심리변화 연구’라는 주제의 소논문 주제발표, 그 후 각 그룹별로 당면한 이민 목회와 나라와 민족을 위한 주제로 논의했다. 다음 날 폐회예배는 박상섭 목사의 인도로 이정범 목사의 기도, 김범수 목사의 ‘이제 가라’(출3:6-12)의 설교, 정영만 목사의 축도로 마쳤다.

박상섭 목사는 마더스 데이와 중복되어 많은 분들이 함께 하진 못하지만 11명의 회원들이 각자의 목회현장과 가정에서 벗어나 귀한 은혜와 나눔을 가진 유익한 시간이었다고 전했다.

6월 정기모임은 5일(화) 오전 10시 40분 메시야장로교회(한세영 목사)에서 갖는다.

문의 (571)830-8820 원장 박상섭 목사

Print Friendly, PDF & Email
error: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