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nna 24
  • Home
  • News
  • 워싱턴 문화원 “한국문화를 알릴 예술가-예술단체 찾아요”

워싱턴 문화원 “한국문화를 알릴 예술가-예술단체 찾아요”

워싱턴한국문화원은 ‘2019년 온스테이지 코리아 쇼케이스’ 무대에 오를 유망한 예술가 및 예술단체의 공연작품을 모집하고 있다.

신청자는 국적 및 연령, 지역적 제한이 없으며 우수한 공연 작품 을 선보일 수 있는 예술가나 예술단체는 모두 신청이 가능하다. 공모 분야는 음악, 무용, 연극, 전통연희, 무언극 퍼포먼스 등 다양한 장르로 한국 문화와 관련된 주제나 소재를 담은 우수한 작품을 선보일 수 있는 예술가나 예술단체라면 모두 신청이 가능하다.

공모를 통해 선정된 예술가에게는 2019년 워싱턴 DC 소재 공연장에서 문화원과 공동주최로 공연을 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지며 행사는 현지 관객들에게 무료로 공개된다. 문화원은 선정된 단체에게 공연을 위한 무대 제공, 무대 관련 기술적 지원, 홍보물 제작 및 소정의 공연 사례비를 지원한다.

공모 기간은 지난 7월 16일(화)부터 9월 7일(월)까지 현재 공연단체를 모집 중이며, 9월 30일(금)에 신청을 마감한다. 공모 심사는 10월 중순 경에 있을 예정이며 결과는 10월말 선정된 예술가 또는 예술단체에게 개별 통지된다.

신청을 원하는 예술가나 예술단체는 워싱턴한국문화원 웹사이트 (www.koreaculturedc.org)에 방문해 온라인으로 신청서를 제출하면 된다. 단체의 공연 실적을 증명할 수 있는 이력서, 사진, 영상 등 추 가자료 제출도 가능하다.

워싱턴한국문화원의 ‘온스테이지 코리아’는 예술가들에게 공연을 위한 무대를 제공하는 동시에 미국 사회에 한국의 공연예술을 소개하고 알리고자 기획된 공연 프로그램이다. 또한 문화원은 이 프로그램을 통해 한국이나 해외 각지에서 활발히 활동하고 있는 역량 있는 예술가들에게 워싱턴 DC 진출의 기회를 제공하고자 한다.

지난 2017년 6개 단체의 공연 작품을 소개했고, 올해는 3월 신은주 무용단, 6월 고블린 파티, 8월에는 아트 프로젝트 보라, 11월 창작국악그룹 누모리 공연단 등 다양한 장르의 공연이 선보여 지고 있다.

문화원은 무대가 워싱턴 DC 일원 공연예술을 활성화시키는데 일조하기를 바라며, 미국 사회에 한국의 공연예술을 소개하고 널리 알릴 수 있는 문화교류의 기회를 확장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 이번 공연작품 공모에 재능과 실력을 갖춘 예술가 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당부했다.

Print Friendly, PDF & Email
error: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