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nna 24

찬양은 하나님을 기쁘시게 하는 최고의 예배

-유선희 전도사 절망 중 택한 찬양 강력한 치유와 회복의 통로
-8월 11일 뉴욕 롱아일랜드 한나 선교교회서 헌당 4주년 감사찬양 예배 인도

찬양할 때 가장 아름다운 그녀. 웃음진 눈꼬리에 성령의 은혜가 몰려든다.  태멘장로교회(안재욱 목사) 유선희 전도사가 그 주인공이다.  찬양이 그리 좋은가 하는 생각이 들 정도로 찬양하는 유 전도사의 모습은 행복하다.  유선희 전도사와 만나 찬양과 삶을  나눴다.

▷유선희 전도사님 자신을 소개해 주세요.

저는 백석예술대학교 찬양음악과(현 실용음악) 1기,  워싱턴 침례신학대학 신학과를 졸업하고 현재 태멘장로교회에서 음악 전도사로 섬기고 있어요.

▷음악가족이라고 들었는데 가족들을 소개해 주세요

음악 가족이라기 보다는 제가 음악 사역자로 섬기다 보니 자연스럽게 큰 딸은 피아노 반주로, 작은 딸은 드럼, 색소폰으로, 남편은 기타연주와 방송실을 섬기고 있어요.

▷모태 신앙이신가요?

전혀 예수를 알지 못하는 가정에서 자라나서 중학교 때 친구의 전도로 교회에 다니기 시작했어요.  출석하던 교회가 조그만 개척교회였기 때문에 중학교 때부터 주일학교 교사와 찬양대원으로 섬기면서 신앙생활을 했어요.

▷미국에서의 삶이 하나님의 인도하심의 결과라고 하셨죠?

IMF로 빈털덜이가 된 저희 가정을 하나님께서 이사야서 43장 19절  “정녕히 내가 광야에 길과 사막에 강을 내리니” 이 말씀을 주시고 미국으로 인도하셨어요. 전재산 900달러를 갖고 미국생활을 시작해 먹고 입고 자고 살 수 있도록 모든 필요를 사람들을 통해 예비해 주셨어요. 광야에 길을, 사막에 강을 내시는 약속을 이루시는 하나님, 나의 하나님을 찬양합니다.

▷찬양사역자로 부르셨다는 것은 언제 아셨나요?

저에게도 인생의 칠흙같은 어두운 밤이 있었어요. 예수 믿지 않는 남편과 결혼 후 살 수도 죽을 수도 없는 삶 속에서 하루 하루 절망 중에 살아가다 죽지 않으려고 살기 위해 택한 길이 찬양이에요. 찬양하는 자로 살기로 결심하고 하나님께 물으니 “YES”라고 대답하셨어요. 그 후 하나님께서 함께 하시는 기적 속에서  찬양사역자로 23년을 달려왔어요.  23년간 저와 함께 하셨던 하나님께 제 남은 생애를 찬양과 간증으로 올려 드리며 하나님을 사랑하는 분들과 제 삶을 나누고 싶어요.  이런 소망을 품고 하나님께 물었을 때 또 “YES”라고 대답하셨어요. 그 응답으로 오는 8월 11일 뉴욕 롱아일랜드에 위치한 한나 선교교회(송원섭 목사)에서 헌당 4주년 감사찬양 집회를 인도하도록  허락하셨어요.

▷찬양을 고르거나 부르실 때 중요하게 여기는 것은 무엇인가요?

찬양을 선곡할 때 가사가 복음적이고 은혜가 되는지를 가장 중요하게 생각해요.

▷찬양사역자로서 찬양이란 무엇인가요?

하나님을 기쁘시게 하는 최고의 예배이고 강력한 치유와 회복의 통로입니다. “이 백성은 내가 나를 위하여 지었나니 나의 찬송을 부르게 하려 함이니라”(사43:21).

▷유 전도사님 자신에게 힘을 주는 찬양은 ?

저에게 힘이 되는 찬양은 시편이에요. 베개를 적시며 울며 울며 하나님을 찬양한 다윗의 찬양들을 사랑합니다. “나의 힘이 되신 여호와, 나의 생명, 나의 방패, 나의  산성… …, “

▷지치고 힘든 이민생활을 하는 성도들과 함께 부르고 싶은 찬양은?

바울과 실라의 찬송이 그렇듯 찬양하는 삶은 옥문을 여는 놀라운 능력을 경험하게 합니다. 이민자로 이 땅에 살면서 고달픈 인생길에 지친 성도들의 입술에서 빛이며 생명이신 예수 그리스도를 향한 생명의 노래가 터져 나오길 소망합니다.

태멘장로교회 1716  Arlington Ave, Halethorpe, MD 21227
문의 (410)536-5734

하나님이 세상을 이처럼 사랑하사 독생자를 주셨으니 이는 저를 믿는 자마다 멸망치 않고 영생을 얻게 하려 하심이니라 (요 3:16).
For God so loved the world that he gave his one and only Son, that whoever believes in him shall not perish but have eternal life. (John 3:16 NIV)

Latest Articles

MD에 본사를 둔 노바백스 코로나 19 백신개발 위해 16억 달러의 연방보조금 받아

박노경 기자

노덤 VA 주지사 “Clean Energy Virginia” 출시 신재생에너지 투자 활성화 방안, 미래의 일자리 지원

박노경 기자

이민세관집행국, 외국인 학생은 온라인 강의만 들을 수 없다

박노경 기자

MD 코로나 19 양성반응률 4.51% 로 감소세, 35세 이하는 6.06%

박노경 기자

주미대사관 영사부 7-8월 순회영사 일정 연기

박노경 기자

MD주보건국, 벧엘교회서 11일-13일 무료 코로나 검사 진행

박노경 기자
error: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