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nna 24

김득환 워싱턴총영사 부임

Print Friendly, PDF & Email

워싱턴 총영사관에 김득환 총영사가 12일 부임했다.

김 총영사(52세)는  고려대학교 독문학과를 졸업하고  1992년 외무고시 26기로 외교부에 입부해, 2003년 주독일 1등 서기관, 2005년 주세르비아 1등 서기관, 2007년 문화예술사업과장, 2008년 주그리스 참사관, 2011년 주 크로아티아 참사관, 2016년 주영국 공사 겸 총영사, 2017년 부대변인을 역임했다.

김 총영사는 유네스코 대사로 부임한 김동기 총영사 후임으로 부임했다.

하나님이 세상을 이처럼 사랑하사 독생자를 주셨으니 이는 저를 믿는 자마다 멸망치 않고 영생을 얻게 하려 하심이니라(요3:16).

Latest Articles

22일, 챕 피터슨 VA주상원의원 재선 후원의 밤

박노경 기자

2세들의 한국어교육에 앞장서는 맥클린한국학교 9월 7일 가을학기 개강

박노경 기자

기지촌 미군 위안부 여성들의 인권은?

김유니 기자
error: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