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nna 24

7일 웨스트버지니아 모건타운 순회영사

주미대사관 영사과는 오는 7일(토) 오후 12시부터 오후3시까지 웨스트버지니아 모건타운지역 순회영사를 실시한다.

이날 재외국민 등록, 가족관계등록부 발급, 혼인, 이혼, 출생, 사망신고, 여권 신청, 영사확인, 입국, 국적상실 및 국적이탈 신고 등의 영사 업무를 제공한다 .

순회영사 업무 중  신규여권 발급 신청 시, 구여권과 영주권 또는 비자(기타 관련서류)와 여권용 사진 1장이 필요하며, 신청한 여권을 우편으로 받기 원한다면, 트래킹이 가능한 반송봉투에 우표를 부착(Priority우편: $7.35, Express Priority우편: $25.50)하여, 준비된 다른 서류와 함께 제출해야 한다.

영사확인 및 재외국민등록부 등본 발급 신청 시, 여권, 영주권 또는 비자 관련서류, 운전면허증 또는 현재 주소지를  증명하실 수 있는 우편물을 지참하고, 신청한 서류를 우편으로 받기 원하는 분은 반송봉투(Priority우편: $7.35)를 함께 준비하기 바란다.

민원 수수료는 아래와 같으며, 수수료는 현금으로 준비해야 한다.

□ 여권

▶ 일반 10년: $53, 미성년자(18세미만) 5년: $45, 8세미만자: $33

□ 공증 및 가족관계 재외국민 업무

▶ 공증: $2(위임장), $4(인감 위임장), $4(사실에 관한 증서 인증),

$2.50(법률행위에 관한 증서), $4(번역문 인증)

▶ 가족관계등록부: $1.50(가족관계증명서, 기본증명서, 혼인관계증명서, 제적등본, 제적초본)

ㅇ 구비서류: 한국 국적자 – 유효한 한국여권, 미국시민권자

– 유효한 미국여권, 한국 구여권 또는 구호적등본

▶ 재외국민등록등본: $0.50

국적관련 민원 신청 시 필요 서류는 아래와 같다.

▶ 국적상실 신고 시: 유효한 미국여권, 시민권, 이름 변경된 자는 이름변경증명서(Petition for Name  Change), 미국 여권 사진 1장, 편지봉투(일반우표 2장 부착), 기본증명서, 가족관계증명서 필요

▶ 국적이탈 허가 신청 시:

유효한 미국여권, 출생증명서, 출생증명서 한글번역본, 미국여권, 사진 1장, 편지봉투(일반우표 2장 부착), 본인의 기본증명서, 가족관계증명서, 부의 기본증명서, 모의 기본증명서

ㅇ 국적 이탈 신고 시 부모가 영주권자인 경우

– 영주권, 유효한 한국여권 지참 필수

ㅇ 국적 이탈 신고 시 부모가 미국 시민권자인 경우

– 시민권, 유효한 미국여권 지참 필수

※ 모든 서류는 원본지참 후 사본 제출, 여권의 유효기간은 1년 이상 필수다. 반드시, 필수서류를 다음 링크를 참조하여 준비하기 바란다. overseas.mofa.go.kr/us-ko/brd/m_4482/list.do

▶ 국적이탈수수료 : $18 (정확한 현금 지참 필요)이다.

□ 장   소: 346 Chestnut Ridge Camp Road Bruceton Mills, WV 26525

Dining Hall

□ 문   의: 영사과 202-939-5653, 웨스트버지니아한인회 304–906-9292

□ 기타 문의:영사업무 홈페이지 (usa.mofa.go.kr)

 

하나님이 세상을 이처럼 사랑하사 독생자를 주셨으니 이는 저를 믿는 자마다 멸망치 않고 영생을 얻게 하려 하심이니라 (요 3:16).
For God so loved the world that he gave his one and only Son, that whoever believes in him shall not perish but have eternal life. (John 3:16 NIV)

Latest Articles

노덤 VA주지사, 임대인을 위한 임대료 및 주택담보대출 완화 프로그램 확대 발표

박노경 기자

워싱턴 로펌 전종준 변호사, 7년간의 긴 투쟁 끝 ‘선천적 복수국적법 헌법소원 승소’

박노경 기자

27일 빌립보교회가 낳은 선교지 일대일 제자훈련 ‘만사인(mansain)’ 창립예배

박노경 기자

존슨앤존슨, 3단계 임상시험을 시작하는 미 코로나 19백신 4번째 후보

박노경 기자

볼티모어시에서 28년간 비즈니스 운영하는 그레이스 여 씨 코리아타운 조성 기금 2천 달러 전달

박노경 기자

민경욱 전 국회의원 워싱턴 방문 동포간담회

김유니 기자
error: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