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nna 24

MD코리아타운조형물 조성을 위한 실무진 현장답사 “2021년 봄 완공 가능성 높다”

 

MD코리아타운조형물 설치 예정지
한인식당이 밀집한 베다니 40 샤핑센터 주변 조성예정지
유미 호건 명예공동준비위원장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MD코리아타운조형물조성 회의  참석 한미관계자들(매튜리 자문위원, 다니엘 리 AIA(LEE Design, LLC),대진황 AIA(djh Architecture,p.c.) 박경철 A.P.C대표 )

메릴랜드 코리아타운 조형물 조성이 구체화 됐다.   지난 15일 하워드카운티 경제개발국에는 한국 디자이너와 미국 건축사, 메릴랜드 주와 하워드카운티 정부관계자, 한인자문위원들이 대거 참석해 조형물 디자인, 인허가 등에 대해 논의했다.

코리아타운 조형물은 하워드카운티 내 한인밀집지역인  Route 40 선상(볼티모어 내셔널 파이크) 양쪽 4 곳에 전통 기와지붕을 한 조형물이 설치된다.  이와 관련해 디자인을 맡고 있는 한국의 A.P.C 박경철 국장의 설명에 따르면 너비는 12피트, 높이는 10피트,  사인판은 32 스퀘어피트로 양면으로 제작 40번 선상에서 모두 앞 면을 볼 수 있다.

특히 3 곳은 차를 타고 지나면서 볼 수 있도록 하고, 이 중 한 곳은 차에서 내려 직접 조형물을 둘러보고 기념 사진을 찍을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이날 주정부와 카운티 정부 관계자들은 수리조 법률자문위원의 건물과 사인 모두에 대한 구체적인 인허가 관련 규정 질문에 정부 요구사안을 소개하고 협조적인 자세를 보였다.

한국측 박경철 국장도 그동안 프랑스, 스페인 , 뉴욕 등 여러곳에서 한국전통건축물을 제작해 왔으나 오늘 처럼 정부와  한인자문위원 등이 체계적으로 참여하는 것은 처음이다. 가장 한국적인 것이 가장 아름다운 장점이다. 한국 조형물의 아름다움과 의미를 담아내도록 하겠다. 또한 한국조형물은 못을 사용하지 않고 나무결과 조각을 이용해 만든다고 밝혔다.

유미 호건 명예공동위원장도 현재 계획대로라면 오는 2021년 3월 경 한국 디자인팀의 작업을 마친 조형물이 이곳에 도착할 예정이다. 이에 앞서 현지 건축사 여러분은 사전에 기초 작업을 마치고 조형물이 도착하면 7일 여간의 조립기간을 갖는다. 이런 한미실무진의 노력으로 하워드카운티에 한인들의 위상과 차세대들에게 자긍심을 높이는 코리아타운 조형물 탄생이 현실화 되고있다. 이에 여러분 모두 한마음 한뜻으로 참여해 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날 모임에는 김상태 준비위원장, 김영자 재무, 박수철 사무총장, 준비위원으로 박충기, 매튜 리, 백성옥, 김인억, 남정구, 메릴랜드 주 마크 크램톤, 숀 음, 하워드카운티 안젤라 카멜론,  크리쉬나칸스 자가라푸, 줄리아 사우어, 아멘다 호프 등 교통, 건축 사인 인허가, 관광부서 등에서 근무하는 정부관계자 등 다수가 참석했다.

다음은  MD코리아타운 조형물 조성 예정지 사진 중 번호 설명

  1. 8528  Baltimore National Pike  (National Motors)
  2. 8505   Baltimore National Pike (Crown Gas Station)
  3. 10193  Baltimore National Pike (Exxon Gas Station)
  4. 10194  Baltimore National Pike (Bethany 40 Shopping Center)

하나님이 세상을 이처럼 사랑하사 독생자를 주셨으니 이는 저를 믿는 자마다 멸망치 않고 영생을 얻게 하려 하심이니라 (요 3:16).
For God so loved the world that he gave his one and only Son, that whoever believes in him shall not perish but have eternal life. (John 3:16 NIV)

Latest Articles

KAWCC 신임이사 3명 만장일치로 선출

박노경 기자

미국, 한국 여행권고 2단계로 격상 ‘미국 입국엔 영향 없어’

박노경 기자

“청소년 데이트 폭력 사랑의 표현 아니에요”

박노경 기자

HoCo노인국, 한인과 타문화권 시니어가 함께 할 수 있는 프로그램은?

박노경 기자

벧엘 시니어 아카데미 내달 6일 개강 “노년의 윤택한 삶과 신앙교육의 장이 되길”

박노경 기자

복음으로 자유통일을

박노경 기자
error: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