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nna 24

오승환 부동산 전문가 “범사에 감사하며 신뢰를 쌓으니 고객이 먼저 찾아와 “

-오승환 부동산 전문가 비즈니스-주택-매니지먼트 전문
-한인사회 봉사에도 적극

한인들이 SOS를 치면 내 일처럼  마음을 쓰는 이가 있다.  그의 원래 직업은 부동산 전문가이다.  그러나 한인사회가 함께 목소리를 내어야 할 때면 그곳에 가 있다. 물론 본업인 부동산에서도 그의 활약은 눈에 띈다.   동에 번쩍 서에 번쩍하는 한인 1.5세 부동산 전문가, 자이언트 부동산의 오승환 씨가 그 주인공이다.  지난 4일 엘리콧시티 소재 자이언트 부동산 오피스에서 만난 오승환 씨는 특유의 환한 미소와 구수한 입담으로 인터뷰 내내 즐겁게 마쳤다.

오승환 부동산 전문가의 전문분야는 무엇인가?   비즈니스 건물을 위주로 하나 주택과 건물 매니지먼트도 겸하고 있다.   다시 생각하니 ‘다양성이 전문성’이 된 경우이다.  메릴랜드 라이센스를 갖고 있으며, 하워드카운티, 앤아룬델 카운티, 볼티모어 카운티, 몽고메리 카운티 등 을 주로 담당한다.

우리 고객 대부분은 비즈니스 건물 구입과 관련해 만났다. 이후 비즈니스가 안정되고 투자 개념으로 주택구입을 한다거나,  단순히 주택을 구입하는 경우도 있다. 각각의 경우에 따라 나에게 다가오는 것도 다르다.   그 중에 오승환 전문가가 고객을 만나는 것은 ‘관계 ‘때문이다.   부동산 전문가는 고객들의 큰 자산과 안정된 집을 구매하도록 돕는 것으로 고객에 대한 이해와 필요, 그리고 관심이 필요하다. 이를 고객의 입장에서 생각하려 노력하고 고객들의 이야기에 최대한 귀를 기울인다.

“오승환은 최대한 열심히 돕고 아는 것은 다 대답한다” 라고 말하는 분들을 만났다. 감사하다. 비즈니스로 만났으나 사람에 대한 ‘관계’를 중요하게 여기고 이를 지키려 하다 보니 고객들이 비즈니스 건물을 구입하거나 주택을 구입할 때 연락을 해서 비즈니스, 주택, 나중에는 건물에 대한 관리까지 의뢰해 매니지먼트까지 확대됐다.   특히 매니지먼트는 비즈니스 부동산을 함께 하다보니 리스와 리스 기간의 공백이 없이 계속 연결되는 경우가 많아 장점으로 작용한다. 이렇게 각각의 필요에 의해 확대되고 이를 열심히 하다보니 3가지 분야의 전문가가 됐다.

한국어와 영어 이중언어 구사가 가능해 한인들과 타민족 미국인 등 다양한 고객층이 있다.  이들은 각기 구매 형태가 다르다.  한인들은 주택구입시 가장 영향력이 많은 것은 여성, 아내 분들이다. 그러나 대부분의 미국인들은 부부와 가족들의 의견이 많이 반영된다. 또한 인도나 중국계 미국인 고객들에 대한 선입견들이 있으나 거래를 해보면 각 민족의 특성보다는 이민 1세와1.5세 또는 2세인지의 차이가 큰 것 같다.

자가 주택구입은 언제든 바로 시작하시는 것이 좋다. 여전히 부동산은 재산증식의 교과서다.  예전같은 큰 폭의 상승은 없을 지라도 항상 2~3% 정도는 상승한다.  한인들에게 재산 증식은 부동산 투자이다. 주택이든 비즈니스 건물구입이든 신뢰할 만한 에이전트와 함께 장단기계획을 세우고 준비하시라고 권한다.

한인들이 많이 거주하는 하워드카운티 주택전망은  여전히 좋다고 본다.  80년대 백인위주에서 90년 대이후 한인과 중국인들이 좋은 학군으로 인해 대거 유입되고 그 뒤를 이어 현재는 인도, 파키스탄 등의 주민들이 많다. 그러나 여전히 투자가치가 있다고 본다.

오승환 전문가는 자신의 일을 즐긴다는 생각이 든다.  맞다. 즐겁게 하고 있다. 비즈니스에서 사람들과의 관계를 맺고 그 관계들이 신뢰로 이어지며 비즈니스와 사람 모두를 좋아하게 됐다.  이것이 내가 부동산 관계 종사자인데 메릴랜드 한인식품주류협회(MDKAGRO)에 회원으로, 하워드한인회 임원으로 봉사하게 만들었던 원동력이다.  내가 할 수 있고 시간이 된다면 도움이 필요한 곳에 가서 도울 것이고, 참여할 것이다.

부동산을 소개하며 욕심을 버려야 돈을 번다는 것을 배웠다.  고객 중 중국인들은 여러 명이 투자를 해서 건물 구입을 하거나 동업을 할 때 20%의 적은 지분자가 있어도, 끝까지 그의 지분을 인정하고 나눈다.  반면 한인들은 지분을 떠나 동업자체가 힘든 경우가 많아 좋은 매물을 놓치는 경우가 있다.

부동산 업계에 관심이 많은 2세들에게 조언을 한다면, 대형 부동산 펌에 들어가 전반적인 부동산, 경제, 금융, 사회의 흐름을 배우고 네트워크를 형성하며 전문성을 쌓으라고 권하고 싶다. 부동산, 리얼터 여전히 매력적이고 도전해 볼 만한 직업이다.

좋아하는 성경 구절은 무엇인가라는 질문에  ‘범사에 감사하라’ 라는 데살로니가 전서 5장 18절이라고 말했다.  한국에서 목회자 자녀였던 아내로 인해 신앙적으로 많은 영향을 받았다.  특히 작은 교회들에 대해 관심을 갖게 되고 시간이 될 때 몇 곳을 찾아가 예배를 드리고 있다.  구원의 확신을 갖고 믿음으로 나가려 하나 흔한 스테레오 타임의 신자는 아니다. 이런 모습에 간혹 구원의 확신이 있는지 물으시는 분들이 있다. 대답은 ‘있다’ 이다.  우리 고객 분들 중에 목사님들이나 교인들이 많으시고 이분들과의 관계속에 교회에 대한 이해와 섬김을 볼 때가 많다.

문의 (410)303-0452 오승환 부동산 전문가
주소 8492 Baltimore National Pike, Suite 200, Ellicott City, MD 21043

하나님이 세상을 이처럼 사랑하사 독생자를 주셨으니 이는 저를 믿는 자마다 멸망치 않고 영생을 얻게 하려 하심이니라 (요 3:16).
For God so loved the world that he gave his one and only Son, that whoever believes in him shall not perish but have eternal life. (John 3:16 NIV)

Latest Articles

사회적 거리 두기에 청소년들은 화상(Zoom)으로 모인다

박노경 기자

옴니화재 “주요 보험사 보험료 납부 유예조치 확인하세요”

박노경 기자

MD 호건 주지사 “오는 5일 주일 정오에 함께 기도하자”

박노경 기자

“차세대를 세우는 2020 벧엘 장학생 모집” 10일 마감

박노경 기자

워싱턴교협 “부활의 기쁨과 소망을 갖고 힘내세요!”

박노경 기자

하워드시민협회 11일 “2020 여름인턴십 인포메이션 페어 화상으로 만나요”

박노경 기자
error: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