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nna 24
  • Home
  • News
  • 문화원 8월 시네마 '조선명탐정: 사라진 놉의 딸' 11일, 25일 무료 상영

문화원 8월 시네마 '조선명탐정: 사라진 놉의 딸' 11일, 25일 무료 상영


 
주미한국대사관 한국문화원(원장 박명순)은 ‘K-Cinema’ 8월 작품으로 김석윤 감독의 ‘조선명탐정: 사라진 놉의 딸 (Detective K: Secret of the lsot, 2014년 作)’을 오는 11일(목)과 25일(목) 오후 6시 30분에 상영한다.
‘K-Cinema’는 워싱턴 DC 일원에 한국 영화를 알리기 위해 매달 문화원에서 개최하는 정기 영화제다.
이 달 두 번에 걸쳐 상영되는 ‘조선명탐정: 사라진 놉의 딸’은 정조 19년, 한때는 왕의 밀명을 받던 특사였으나 무슨 이유인지 왕에게 미움을 받아 외딴 섬에 유배된 조선 제일의 명탐정 김민(김명민), 그에게는 찾아오는 이라곤 지난 날 함께 했던 파트너 서필(오달수)과 매일 같이 동생을 찾아달라며 오는 어린 소녀뿐이다. 그러던 중 김민은 조선 전역에 불량은괴가 유통되고 있다는 소실을 접하게 되고, 결국 유배지 이탈까지 해가며 불량은괴 유통사건과 행방불명된 소녀의 동생을 찾기 위해 본격적으로 수사에 착수하게 된다.
영화 ‘조선명탐정: 사라진 놉의 딸’은 2011년 개봉한 ‘조선명탐정: 각시투구꽃의 비밀’의 후속작으로, 본편에서는 김명민과 오달수의 더욱더 탄탄한 콤비 연기를 보여준다.
본 영화는 15세 관람가로 무료이며, 관람을 원하시는 분은 워싱턴 한국문화원 홈페이지 (www.koreaculturedc.org)를 통해 사전 예약해야 한다.
입장은 오후 6시부터 가능하며 간단한 다과가 제공된다.
주소: 2370 Massachusetts Ave, NW, Washington DC 20008
문의: 이헌구(hgl1130@koreaembassy.org)

Print Friendly, PDF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