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nna 24

밀알 선교단 창립 25주년 행복 가득 “아가페 캠프” 성료

Print Friendly, PDF & Email

 

미주 밀알 선교단이 올해로 창립 25주년을 맞았다. 이를 기념해 동부 밀알 사랑의 캠프인 ‘캠프 아가페’가 지난 20일-22일 뉴저지 프린스턴에 소재 하얏트리전시 호텔에서 열렸다.

이번 캠프에는 워싱턴을 비롯해 리치몬드, 샬롯, 애틀란타, 필라델피아, 뉴욕, 뉴저지, 시카고, 토론토, 마이애미 등 동부 10개 지역에서 600여명의 장애우 가족과 자원봉사자들이 참석해 즐거운 시간을 가졌다.

‘너희가 짐을 지라’라는 주제로 열린 캠프는 장애우들과 함께 수영과 게임을 하고 신나는 댄스파티와 전통가락을 즐기며 하나가 됐다. 또한 하나님을 찬양하는 귀여운 율동과 말씀으로 예배를 드렸다. 이번 캠프에는 북가주와 코네티컷, 그리고 한국과 브라질, 코넷티컷 등지의 밀알관계자들이 캠프 강사로 힘을 보탰다.

워싱턴 밀알단장인 정택정 목사(세계밀알연합 부총재)는 “서로의 짐을 나누며 무거운 짐들이 가벼워지는 천국의 기쁨을 맛보길 기대한다”고 인사했다.

미주 밀알은 지난 1992년 메릴랜드 겟세마네 기도원에서 수련회를 겸한 출범식을 통해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했다. 밀알은 현재는 미국을 중심으로 캐나다와 남미까지 모두 22개 지부로 성장했다.

하나님이 세상을 이처럼 사랑하사 독생자를 주셨으니 이는 저를 믿는 자마다 멸망치 않고 영생을 얻게 하려 하심이니라 (요 3:16).
For God so loved the world that he gave his one and only Son, that whoever believes in him shall not perish but have eternal life. (John 3:16 NIV)

Latest Articles

벧엘교회 선교부흥회 강사 유해석 목사(총신대 교수) “너의 하나님을 보게 하라”

박노경 기자

디모데목회훈련원 세미나, 내달 4일과 5일 “다음세대에 교회를 섬길 목회자를 초청합니다”

박노경 기자

하늘에서 오는 표적

주명수 목사

순복음 동중부 지방회 신임회장에 데이빗 김 목사, 부회장 곽재경 목사 선출

박노경 기자

브릿지웨이 커뮤니티처치 “아시안 주민들의 설 명절 함께 쇠며 이해와 섬김의 큰 걸음을 내딛다”

박노경 기자

쥬빌리통일구국기도회 18일 폴스처치 소재 소망의 교회

박노경 기자
error: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