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nna 24
  • Home
  • News
  • 연합회, 수재민 돕기 첫날 7천불 모금

연합회, 수재민 돕기 첫날 7천불 모금


 
워싱턴한인연합회(회장 김영천)는 5일 지역단체장들과 함께 허리케인 ‘하비’ 수재민 돕기에 나섰다. 이날 김영천 회장은 텍사스와 루이지애나 지역을 강타한 ‘하비’로 인해 고통을 받는 50만 수재민을 돕기에 한인단체들이 적극 참여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김 회장은 연합회 이름으로 5천불을 기부했다. 또한 수도권메릴랜드한인회 김인덕 회장도 500불을 기탁했다. 연합회 임동인 축제준비위원 300불, 박을구 이사장, 김용하, 이광용, 이종식 이사 , 헬렌 원 축제준비위원 김명희 워싱턴한국학교협의회장, 전경숙 미주한인노인봉사회 이사장, 이은애 미주이순신교육본부장, 한기선 종이문화교육원장 등 총 7,100불을 모금했다.
참석자들은 수해지역 한인 및 피해자들을 위해 워싱턴한인들이 십시일반 마음을 모아 수재민들에게 사랑을 나누기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김 회장은 코러스축제에서 수재민 ‘하비’ 돕기 모금운동을 통해 총 2만불을 모금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문의 (703)354-3900 연합회 사무실

Print Friendly, PDF & Email
error: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