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nna 24

사랑의 쌀나눔운동본부 워싱턴지부장 ‘김재학 목사’ 위촉

 

워싱턴 사랑의 쌀 나눔운동본부 지부가 결성됐다. 한국 사단법인 사랑의 쌀 나눔 운동본부(이사장 이선구 목사)는 22일 김재학 목사에게 워싱턴지부 위촉장을 전달했다.

김재학 워싱턴지부장 겸 상임대표는 “워싱턴지역에서 어렵고 힘든 이웃을 위해 사랑의 쌀 나눔운동에 헌신 할 것”이라며 “이번 지부결성에 탑여행사 대표 신승철 장로와 한식요리연구가 장애옥 권사가 공동대표로 참여한다”고 밝혔다.

이선구 이사장은 “워싱턴에 많은 소외계층에 한인들이 나누고 베풀고 봉사하는 일에 앞장서 칭찬받고 존경받는 워싱턴지부가 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박준철 대외협력위원장은 “지구촌 곳곳 청소년부터 노인들에까지 전해져서 ‘밥이 곧 평화’라는 것을 알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되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김영진 상임대표는 “본부에 200여명의 각계인사와 여야 정치인들이 참여하고 있으며, 아프리카, 중국, 필리핀 지부에 이어 미주에서는 워싱턴지부가 처음으로 설립됐다”고 설명했다. 또한 북한에도 조선기독교연맹과 공조방안을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Print Friendly, PDF & Email
error: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