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nna 24

“호흡있는 자마다 주를 찬양하라” 워싱턴교협 성탄예배 성료

 

워싱턴지역한인교회협의회(회장 한세영 목사)는 3일 와싱톤중앙장로교회(류응렬 목사)에서 16회 성탄축하 음악예배를 개최했다.

워싱턴 지역의 800여 성도와 워싱턴 몽골교회 찬양단이 함께 한 예배는 찬양과 연주로 우리를 구원하시려 이 땅에 오신 예수 그리스도의 탄생을 한 목소리로 찬양했다. 참여 교회마다 넉넉히 이기시는 분 오직 예수를 외치며 성탄의 참 의미를 선포했다.

성탄 음악회는 이현애 사모의 사회로 올네이션스교회, 인터내셔널 갈보리교회, 우리교회, LISC, 메시야장로교회, 워싱턴몽골리아처치와 그레이스 처치, 워싱턴그레이스 사모합창단, 열린문장로교회, 와싱톤중앙장로교회, 휄로쉽교회, LISYO, 연합찬양의 무대가 꾸며졌다. 특히 몽골교회의 전통찬양이 울려나오자 성도들은 박수로 함께 하며 격려했다.

이날 ‘높이 계신 주께 영광’, ‘그가’, ‘주께서 함께 하리라’, ‘주를 보게 하소서’, ‘기쁘다 구주 오셨네 할렐루야’, ‘Deediin Deed’, ‘하나님의 나팔소리’, ‘빛의 사자들이여’, ‘예수’, ‘오직예수‘ 등 각 교회 성가대와 찬양단은 참석자들에게 구원자 예수의 희망과 위로를 선사했다

또한 음악회 말미에 연합합창단(유일 전도사)과 LISYO 오케스트라의 연주로 성도들은 헨델의 메시아 중 ‘헬렐루야’를 부르며 장엄함과 웅장함, 그리고 하나님께 영광 돌리는 최후 승리를 다짐했다.

한세영 목사는 “오늘 많은 교회들이 참여해 기쁨으로 영광 돌릴 수 있어 감사하다. 할렐루야의 장엄함을 새삼 새롭게 느꼈다. 모든 교회가 하나님 앞에 정성으로 참여해서 모두 너무나 잘 했다고 감히 평가하고 싶다고 말했다. 수고하신 운영진과 스텝들에게 감사드린다고 인사했다.

음악회에 앞서 열린 예배에서 류응렬 목사는 할렐루야(시편 150편)를 주제로 시편의 시작 1편은 말씀이고 끝 150편은 찬양이다 .말씀으로 시작해 찬양으로 끝나는 것이 우리 신앙인의 삶이다. 찬양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그 대상, 누구를 위해서 찬양하는가가 중요하다. 창조주 하나님 구원자 하나님께 드리는 것이 찬송이다. 호흡 있는 자가 하나님을 찬송하기 바란다고 말씀을 전했다.

한편 교협은 내년 1월 8일(월) 오전 11시 인터내셔날갈보리교회(이성자 목사)에서 신념 감사 축복예배 및 하례식을 갖는다

주소 5700 Hanover Ave, Springfield, VA 22150

문의 703-343-3056

Print Friendly, PDF & Email
error: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