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nna 24

신기하고 놀라운 성탄 인사 ‘메리 크리스마스’

Print Friendly, PDF & Email

크리스마스라는 말이 언제부터 시작되었는지 확실한 역사적인 근거는 없으나 전해오는 기록에 의하면 4 세기 때부터 시작되었다고한다. 년말이 되면 사람들은 즐거운 마음과 기쁨이 담긴 진실한 마음으로 보는 이들에게 “메리 크리스마스”라고 인사를 나누었다고한다. 지금도 그 전통은 계속되고 있다. 참으로 들어서 즐겁고, 전해서 기쁜, 아름다운 인사다.

Merry Christmas 는 본래 Merrily 와 Christmas 의 라틴어에서 온 합성어다. Merrily 는 명랑하게, 즐겁게 라는 뜻이고, Christmas 는 Christ 와 Mass 의 합성어다. Christ 는 ‘기름 부음을 받은 자’ 곧 예수님을 뜻하고, Mass 는 ‘미사’ 곧 ‘예배’를 뜻한다.

그러므로 “메리 크리스마스” 를 우리 말로 표현하면, “예수님께 즐겁게 예배를 드리자” 라는 의미가 담겨져있다. 우리가 인사할 때 전하고 또 인사를 받는 “메리 크리스마스”의 진정한 의미와 뜻을 알고보니 참으로 신기하고 놀라운 일이 아닐 수 없다. 이제 그 의미와 뜻을 담아 진실한 마음으로 만나는 모두에게 “메리 크리스마스”를 전하는 2017 년 크리스마스가 되기를 소망해 본다.

우리가 이와같은 축복된 인사를 서로에게 나눌 수 있게 된것은 예수님께서 인간을 구원하시려고 동정녀의 몸에서 탄생하셨기 때문입니다. 이 크리스마스 절기에 오신 예수는 ‘자기 백성을 저희 죄에서 구원할 자’라는 뜻이며, 나시기 전에 주어진 이름이다. 이 그리스도는 임마누엘로 ‘우리와 함께 계시기’ 위하여 하나님의 보내심을 받은 분이다.

그러므로 하나님이 사람들 가운데 임하셨음으로 ”지극히 높은 곳에서는 하나님께 영광이요 땅에서는 기뻐하심을 입은 사람들 중에 평화로다.”(눅 2:14) 라고 천사들이 전했던 것이다. 하나님의 뜻을 받들어그리스도께서 이 땅에 오심이 하나님께 영광이 된 것이고, 인간을 구원하시려 그리스도를 보내 주신 하나님의 뜻을 믿는 자들은 그리스도를 통하여 하나님과 화목되었기에 ‘평화’를 누리게 된 것이다.

그리스도가 오시기에 전에 이스라엘 백성들이 메시야를 맞아드리기 위하여, 하나님의 보내심을 받은 세례요한은 “그의 길을 예비하라”라고 광야에서 외쳤던 것이다. 출생 때부터 세인들의 관심을 모았던 세례 요한은 30 여 년 동안 광야에 지내다가 하나님의 때가 이르니 혜성처럼 나타나서 ‘주의 길을 예비하라, 그의 길을 평탄케하라’고 외쳤던 것이다.

그러면 우리는 어떻게 그의 길을 예비할 것인가? 요한의 멧세지처럼 ‘회개함으로’ ‘겸손함으로’ ‘온유함으로’ 우리는 그의 오심을 준비해야겠다. 성경대로 그리스도는 유대 땅 베들레헴에 탄생하셨고, 성경대로 동정녀의 몸에서 탄생하셨다.

그러나 성경은 자기 백성이 저를 영접지 아니했다고 기록하고 있다. 그러나 영접하는 자 곧 그의 보내심을 믿는 자들은 곧 하나님의 자녀가되는 권세를 주셨다고 사도 요한은 기록하고 있다.

기도하옵는 것은 오늘 이 성탄의 메세지를 읽는 모든 자들이 우리를 찿아오신 예수님을 주님과 구주로 영접함으로 하나님과 화평을 누리고 예수님을 통해서 인생의 참된 목표와 의미를 찿아 행복하고 넉넉한 인생으로 살기를 소원한다.

하늘 영광 보좌를 내어놓으시고 낮은 곳으로 오신 예수님을 본 받아 우리들도 소외되고 외로운 자들의 자리에 내려가서 그들을 배려하고 돌보며 섬기는 성탄절이 되게하자. 하나님과 인간을 중보하러 오신 그리스도를 본받아 ‘내가’ ‘우리가’ 갈등과 반목과 시기와 분쟁과 다툼이 있는 삶의 현장에서 화평 이루어 나가자. 어둠이 깊어가는 이 세대에 우리를 살게하신 하나님의 뜻을 깨달아 세상에 빛이되신 의의 태양이신 그리스도를 본받아 우리도 우리들의 삶의 현장에서 어둠을 몰아내고 빛을 비추자, 환하게, 아주 환하게…

하나님이 세상을 이처럼 사랑하사 독생자를 주셨으니 이는 저를 믿는 자마다 멸망치 않고 영생을 얻게 하려 하심이니라(요3:16).

Latest Articles

1%의 변화를 꿈꾸는 교회

장재웅 목사

본받고 싶은 분, 요한

주명수 목사

예수님의 교회 비전

이성자 목사
error: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