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nna 24

워싱턴 문화원 온스테이지 코리아 “캐피탈 원 홀에서 즐겨요! 쾌지나 칭칭나네”

Print Friendly, PDF & Email

워싱턴한국문화원(원장 김정훈, 이하 문화원)은 오는 12일(월) 오후 7시 버지니아 주 타이슨스 코너에 위치한 캐피탈 원 홀(Capital One Hall)에서「온스테이지 코리아: 두 번째 달 공연(영문명: OnStageKorea 2023 Season: The Second Moon」을 개최한다.

온스테이지 코리아는 우수한 실력을 갖춘 한인 연주자들의 현지 진출을 지원하고 주요 예술기관 관계자들을 초청해 흥미로운 한국의 음악을 현지에 소개하기 위해 문화원이 2017년부터 꾸준히 기획추진하고 있는 사업이다.

이번 공연은 한미동맹 70주년을 맞아 공연예술문화의 중심지로 떠오르고 있는 버지니아 지역 타이슨스 코너에 위치한 캐피날 원 홀에서 열려 현지인들에게 한국 문화를 생활 속에서 쉽게 즐길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며 양국 간 문화교류의 의미를 더욱 북돋을 것으로 기대된다.

두 번째 달은 ‘만약 태초에 달이 두 개였다면?’이라는 엉뚱한 상상력을 밴드이름 택하며 2007년 창단돼 활동 중인 에스닉 퓨전음악 그룹이다. 특히 공연단은 바이올린, 만돌린, 아이리쉬 휘슬, 아코디언, 일리언파이프 등 유럽의 민속 악기를 주로 연주하며, 탱고, 왈츠, 라틴, 팝, 뉴에이지, 재즈, 국악 등 다양한 장르와의 협업을 시도하는 크로스오버 연주를 선보이고 있다.

2016년에 발매한 국악프로젝트 <판소리 춘향가>는 2017년 제14회 한국대중음악상에서 <최우수 크로스오버 음반상>을 수상, 2006년 제3회 한국대중음악상 <올해의 앨범상>을 수상했다. 단체는 2019년 <팔도유람> 앨범 및 2021년 <AUTOPILOT vol.1> 앨범 등을 발표하며 활발한 창작활동을 이어가고 있으며 이질적인 장르들을 넘나들면서 음악의 외연을 넓히는 역할을 했다는 긍정적인 평가를 받고 있다. 공연단은 판소리 특유의 창법과 국악적 표현방식을 현대적으로 각색한 창작음악 레퍼토리 ‘달빛이 흐른다 (Moonlight Flows)’를 연주할 예정이다.

주요 곡목으로 <달빛이 흐른다>, <Modena>, <Guaire>, <그동안 뭐하고 지냈니>, <사랑가>, <이별가>, <농부가>, <어사출두>, <쾌지나 칭칭나네>, <두번째달 히트곡 메들리> 등이 연주된다.

이번행사에는 김현보 (기타,만돌린) 최진경(건반, 아코디언), 조윤정(바이올린), 박종선(드럼) 이영훈(기타), 오단해(판소리 보컬), 김다슬(베이스)포함 7인이 참여한다.

공연 관람은 무료이며 워싱턴문화원 웹사이트에서 사전예약을 통해 입장할 수 있다. 행사에 관한 더 자세한 사항은 문화원 웹사이트(washingtondc.korean-culture.org)를 통해 확인하면 된다.

하나님이 세상을 이처럼 사랑하사 독생자를 주셨으니 이는 저를 믿는 자마다 멸망치 않고 영생을 얻게 하려 하심이니라 (요 3:16).
For God so loved the world that he gave his one and only Son, that whoever believes in him shall not perish but have eternal life. (John 3:16 NIV)

Latest Articles

<'드로아'. '트로이'>

최윤환 목사

해피 Dog, 해피 Place ‘Snoopy Pet Grooming’

Guest Contributor 정유진

Chang for Change

메릴랜드제일장로교회 19-21일 밥퍼 최일도 목사 초청 말씀성회

박노경 기자

“대한 노인회” 미국 동부지회 설립

Guest Contributor 정유진

단순한 진리 : 심은대로 거둔다

정영만 목사
error: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