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nna 24

130년 전 흑백사진으로 되살아 난 주미대한제국공사관

Print Friendly, PDF & Email

-주미대한제국공사관, 제3회 전문가 정기 초청강연 개최
-6월 20일(한국어), 22일(영어)

국외소재문화재재단 미국사무소(소장 강임산)는 오는 20일(화)과 22일(목) 오후 2시부터 4시까지 주미대한제국공사관(이하 ‘공사관’)에서 제3회 전문가 정기초청강연을 개최한다.

이번 강연에서는 최지혜 박사(국민대학교 겸임교수, 문화재 전문위원)가 ‘주미대한제국공사관 실내장식 이야기, Unpacking the Korean Legation Interior : Restoring the Past from Photo to Finish’를 주제로 공사관 복원의 과정을 소개할 예정이다.

19세기 말 공사관의 모습을 담은 흑백 사진 몇 장을 단서로, 당시 모습처럼 공사관 실내 벽지와 카펫, 가구들을 생생하게 재현한 과정을 직접 들을 수 있는 귀중한 기회이다. 최지혜 박사는 한국에서 보기 드문 서양 장식미술 전문가로서, 2018년 공사관 개관에 앞서 공사관의 실내 복원 자문을 맡아 백여 년 전 공사관의 내부 모습을 실제와 같이 재현해 낸 주인공이다. 최 박사는 덕수궁 석조전 및 중명전 복원, 구한말 미국인 가옥딜쿠샤의 실내 재현 작업에 참여하기도 했다.

19세기 말 공사관의 모습을 담은 흑백 사진 (사진제공: 국외소재 문화재단)

이번 강연은 미국 현지 청중들의 이해를 돕기 위해 한국어(6.20)와 영어(6.22) 두 언어로 진행된다. 아울러 강연 후 복원된 공사관 실내 모습도 별도의 해설과 함께 둘러볼 예정이다.

참가비는 무료이며, 참가신청은 사전에 주미대한제국공사관 홈페이지 소셜미디어 링크를 통해 접수받는다. (http://linktr.ee/oldkoreanlegation) 단, 수용인원은 40명으로 사전예약이 필요하다.

국외소재문화재재단 미국사무소는 매년 봄과 가을, 연 2회 주미대한제국공사관에서 우리 역사와 문화의 가치를 미국 현지인들과 함께 나누기 위한 전문가 초청강연을 개최하고 있다.

하나님이 세상을 이처럼 사랑하사 독생자를 주셨으니 이는 저를 믿는 자마다 멸망치 않고 영생을 얻게 하려 하심이니라 (요 3:16).
For God so loved the world that he gave his one and only Son, that whoever believes in him shall not perish but have eternal life. (John 3:16 NIV)

Latest Articles

일상에서 깨닫는 신앙 – 아빠

박노경 기자

Finding Korean spirit in Washington D.C.

Rachel Lee Centreville High School

둘이 한 몸

주명수 목사

워싱턴성광교회,내달 1일~7일 Half Year 특별새벽집회

박노경 기자

제2회 미주장애인 체전 바로 코앞 14~15일 “장애인 비장애인 함께 즐기는 축제로”

박노경 기자

워싱턴목회연구원 6월 정기모임 “세월을 아끼자”

박노경 기자
error: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