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nna 24

제 28회 밀알 동부 사랑의 캠프 600여명 참가 성황리에 마치다

Print Friendly, PDF & Email

-동부 밀알 사랑의캠프 미니 스포츠 체전 개최

제 28회 밀알 사랑의 캠프가 지난 20일부터 22일까지 뉴저지주 프린스턴 소재 하얏트 리전시 호텔에서 ‘새로운 시작’을 주제로 개최됐다.  워싱턴 밀알을 비롯하여 동부 10개주 밀알선교단이 연합하여 열린 캠프에는 장애인들과 가족, 봉사자 600여명이 참가하여 성황을 이루었다. “이재철 목사”가 믿음(성인) 캠프를, “정인정 전도사”가 사랑(아동) 캠프를 각각 진행했다. 팬데믹의 영향으로 3년 동안 멈추어섰던 캠프가 4년 만에 열렸기에 간절함과 기대감은 고조되었고 그 감흥도 정점에 달했다.

성인들을 위한 <믿음 캠프> 강사인 권준 목사(시애틀 형제교회)는 모두 네 번에 걸쳐 증거하는 말씀속에서 창세전에 택함 받은 하나님의 자녀로서의 정체성에 초점을 맞추었다. 장애, 비장애를 막론하고 하나님의 관심과 사랑은 우리에게 있음을 강조하며 성인캠프에 참석한 밀알들의 마음을 만져주었다. 이런 강사의 진솔하고 겸손한 모습과 말씀으로 인해 여기저기서 눈물을 흘리며 은혜에 잠기기도 했다.

청소년 캠프 강사인 스티브 리 목사는 네 차례 창세기를 본문으로 개회 예배에서는 창세기1장 -2장의 본문으로 ‘God is our Father’, 둘째 날 오전에는 ‘Father blesses His Children’, 오후에는 ‘Father feeds His Children’, 마지막 날 폐회 예배에서는 ‘We are very Special to our Father’라는 파워풀한 메시지로 도전을 주었다.

한편 이번 캠프에는 4년간의 총신대학교 총장직을 성공적으로 감당한 이재서 총재 부부가 참석하여 의미가 컸다. 캠프 둘째 날 오전에는 미주밀알 이사장 취임식이 열려 이사장에 이영선 목사, 부이사장에 권준 목사가 새로운 리더로 섬기게 되었다.

미니 스포츠 체전 입상자들이 트로피를 들고 기뻐하고 있다.

특별히 21일에는 재미대한장애인체육회 (송재성 회장, 남정길 수석부회장, 백민애 부회장,  김경태 부회장)과 장애인체전 조직위원(최영진, 주병규, 주영철)들이 참가하여  장애인 밀알친구들의 눈높이에 맞는 미니 장애인 체전을 개최했다. 이날 한궁, 슐런, 스크린 사격, 콘홀, 보치아, 프리즈비 날리기, 축구공 멀리차기 등 7개 종목에 130명의 참가해 다양한 스포츠를 체험하는 시간을 가졌다. 조직위원들은 내년 메릴랜드 장애인체전에 새롭게 도입할 전산방식의 체점과 경기 점수집계를 실시간으로 볼수있게 대형 스크린에 올려 선수들의 경쟁심을 자극하고 팀의 사기를 올리는 방식을 연습삼아 진행한것이 대단히 호응도가 높았다.  경기 후 종합순위에 계몽팀이 1위, 봉사팀이 2위, 전도팀이 3위로 결정됐으며, 각 종목에 해당되는 7명의MVP 도 선정됐다. 또한 모든 선수들이 참가 기념메달을 걸었다. 한편  제2회 전미주장애인체전은 2024년 6월 14일과 15일 양일간 메릴랜드 주에서 열릴예정이다.

재미대한장애인체육회 ( 앞줄 오른쪽부터 송재성 회장,백민애 부회장,남정길 수석부회장 )및 장애인체전 조직위원들

또한 스포츠 및 레크레이션, 한방 진료를 위해 병원을 하루 비우고 3시간을 달려와 섬긴 편한나라 민혁기 닥터  외 간호사를 비롯한 다양한 특별 활동, 찬양 콘서트 및 공동체 훈련 등으로 구성된 2박 3일 동안의 사랑의 캠프를 마친 밀알 가족들은 내년을 기약하며 아쉬운 작별의 인사를 나누었다.

단장 정택정 목사는 “매년 캠프가 오기를 장애인들은 손꼽아 기다린다.  말씀을 듣고 많은 활동을 하며 서로의 아픔을 나누는 사랑의 캠프는 회복과 치유를 경험하는 귀한 시간이며, 사자와 어린양이 함께 뛰노는 천국을 경험하는 이 천국잔치에 누구보다 장애인들을 사랑하시는 하나님을 만나는 시간이다” 며 “기도와 물질로, 후원해주시고 섬김으로 함께해 주신 모든분들에게 감사드린다”는 소감을 전했다.

하나님이 세상을 이처럼 사랑하사 독생자를 주셨으니 이는 저를 믿는 자마다 멸망치 않고 영생을 얻게 하려 하심이니라 (요 3:16).
For God so loved the world that he gave his one and only Son, that whoever believes in him shall not perish but have eternal life. (John 3:16 NIV)

Latest Articles

메릴랜드교협 복음화대성회 성료 “제단에 하나님의 불이 임하게 하라”

박노경 기자

메릴랜드 한미연합회(AKUS)가 7일 창립합니다

박노경 기자

장경동 목사와 함께하는 행복나눔집회 “범사에 감사하며 살아가자”

Guest Contributer Joy Park

한미나라사랑기도회 “본향을 향해 활기차게 나갑시다”

박노경 기자

코리아타운 2주년 기념 보수 기금 마련을 위한 제1회 미동부지역 골프동우회 대항전

박노경 기자

10월 1일-2일 장경동 목사 초청 회복과 부흥 집회

박노경 기자
error: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