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nna 24

Dear next generations of Korean Americans (다음 세대를 이끌어갈 후배들에게)

Print Friendly, PDF & Email

Dear next generations of Korean Americans,

I hope this letter finds you well and in good spirits. As a fellow Korean American, I wanted to take a moment to share some thoughts and words of encouragement with you.

Growing up as a Korean American can come with its own set of challenges. However, your unique perspective and experiences are what make you special and valuable to both communities. Your Korean American culture is rich and vibrant, full of traditions and customs that have been passed down for thousands of years. Embrace it, celebrate it, and share it with others.

Hyun Su Kim reading a letter he wrote for his Korean juniors

Remember that you are not alone. Reach out to others in your community, build relationships, and love one another. Together, you can lift each other up and help each other succeed. Do not be afraid to help those who are in need and freely give to those who do not have.

Finally, never forget to dream big and chase after your passions. Listen to that small voice inside you and work hard towards your goals. You have been given the opportunity to make a difference in this world, whether it’s through music, art, science, law, or a simple act of kindness.

I am honored to be a part of the Korean American community, and I am excited to see all that you will accomplish in the years to come. Keep shining bright and never lose sight of who you are and where you come from. Never forget the beautiful sacrifices that were made by those who came before you.

Sincerely,

 

A fellow Korean American
Hyun Su Kim

*In commemoration of its second anniversary, Manna24TV a literary night at Bethel Church in Maryland on November 4th. The event featured Kim Hyun Soo, a representative of the 1.5-generation Korean Americans, who took the stage with his mother, Sanghee Ju, Director of the Korean Cultural and Art of MD. Kim shared a heartfelt letter addressed to the younger generation of Korean Americans in attendance, and due to popular demand from those present and viewers of manna24TV, the letter is revisited here on Manna24 News.

—————————————————————————————————————————————————————–

다음 세대를 이끌어갈 후배들에게,

여러분들의 가슴에 가을햇살 같은 즐거움과 풍성한 행복이 가득하길 바라면서 글을 씁니다.

미국에 사는 한국인으로서 살아가는 데에는 나름 어려움이 따를 수 있습니다. 하지만 여러분의 특별한 경험과 관점은 여러분 자신을 미국과 한국 사회로부터 귀중하고 가치 있는 존재로 부각되어 줄수 있습니다. 우리 한국 의 문화는 매우 풍부하고 활기차며, 수천년의 시간으로 일궈낸 전통과 역사가 있습니다. 우리의 문화와 전통을 마음에 품고, 나누며, 자랑스러워 하세요.

당신은 혼자가 아니라는 것을 기억하고 주위 사람들을 아끼고, 품으며, 사랑해주세요. 서로 함께하며 격려하고, 서로의 성공을 도와주며 축복해주세요. 어려운 사람들에게 배푸는것을 두려워하지 말고 없는 사람들에게 아낌 없이 나누어 주세요.

마지막으로 큰 꿈을 꾸고 여러분의 열정을 좇는 것을 잊지 마세요. 여러분 내면의 작은 목소리에 귀를 기울이고 목표를 향해 최선을 다 하세요. 여러분에게는 음악, 예술, 과학, 법률 또는 단순한 친절을 통해 세상을 바꿀수 있는 기회가 주어졌습니다.

저는 한국인으로 태어나서 감사하며 여러분들이 앞으로 만들어갈 세상을 생각하면 큰 기대가 됩니다. 여러분 의 탁월함이 계속 빛을 발할 수 있도록 노력하고 결코 정체성을 잃어버리지 않기를 바랍니다. 여러분 보다 앞서 가신 분들의 아름다운 헌신이 있기에 우리가 존재할수있다는 것 항상 기억하시길.

감사합니다.

김현수

 

하나님이 세상을 이처럼 사랑하사 독생자를 주셨으니 이는 저를 믿는 자마다 멸망치 않고 영생을 얻게 하려 하심이니라 (요 3:16).
For God so loved the world that he gave his one and only Son, that whoever believes in him shall not perish but have eternal life. (John 3:16 NIV)

Latest Articles

국제난민선교회, 3월 9일~11일 제1회 난민선교 컨퍼런스

박노경 기자

미주한인재단-워싱턴 로사 박 회장 연임

박노경 기자

군자 퀵 씨 커뮤니티센터에 다섯 번째 기부 “커뮤니티센터를 찾을 때면 보람있고 뿌듯하다”

박노경 기자

재미대한탁구협회 16명 ‘2024 부산 세계 탁구 선수권 대회’ 참관

Guest Contributor

메릴랜드 40번 선상 파탑스코 홀리필드 주립공원에서 3.1절을 기념해 볼까요?

박노경 기자

재미한국학교협의회, Avant 와의 업무협약 체결

박노경 기자
error: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