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nna 24

인간의 한계를 돌파하는 능력

Print Friendly, PDF & Email

우리가 살고 있는 이 시대는, 변화의 속도가 너무 빨라서, 이에 적응하며 사는 것이, 버겁다고 느낄 때가 많고, 감당할 수가 없어, 좌절하기도 합니다.  그러나, 이미 짜여져 있는 기존의 판이 무너지고, 변화가 일어날 때, 오히려 이를 기회로 삼아, 새로운 영역을 선점하고, 시대를 앞서 가는 분들도 많이 있습니다.

시대의 변화에 잘 적응하고, 어떤 장애물이 앞을 가로 막아도, 이를 돌파하고, 오히려 기회로 삼아, 성공적인 인생을 살아가는 사람들은, 어떤 특징이 있을까요?

스탠포드 대학의 심리학 교수인 캐롤 드웩(Carol Dweck)교수는, 사람들은 삶을 살아가는 방식과 태도에 있어서, 고정사고방식(fixed mindset)의 사람과, 성장사고방식(growth mindset)의 사람이 있다고 하였습니다.

고정 마인드셋의 사람은, 사람은 누구든지 이미 정해진 만큼의 재능과 능력을 가지고 태어나고, 이러한 자질은 고정되어 있기 때문에, 변하지 않는다고 믿습니다.

반면에 성장 마인드셋의 사람은, 사람의 능력은 가변적인 것이기 때문에, 노력 할수록 발전한다고 믿습니다. 어떤 상황 속에서도 “나는 발전해 나갈 수 있다”는 성장 마인드셋의 밑바탕에는, 자기효능감, 자기에 대한 긍정적인 믿음이 있다고 합니다.

성장 마인드셋을 가진 사람은 “내 능력은 계속 향상될 수 있어”라고 긍정적으로 생각하지만, 고정 마인드셋의 사람은“내가 할 수 있는 것은 여기까지야”라고 자신의 능력을 제한해 버립니다.

어떤 도전이 다가오면, 성장 마인드셋의 사람은, 이 도전적인 상황을 기회로 삼고, 디딤돌로 삼지만, 고정 마인드셋의 사람은, 회피하는 구실을 만들어 포기해 버립니다.

다른 사람의 이견이나 비판을 들으면, 성장 마인드셋의 사람은, 그럴 수도 있겠다고 수용하고, 약점을 수정하며, 자신의 생각이나 행동이나 계획에 이를 적극적으로 반영하지만, 고정 마인드셋의 사람은, 자신에 대하여 비판적인 이견이나 비판에 대하여 견딜 수 없어 하고, 분노의 감정을 폭발하며, 그 사람의 의견이 옳다고 판단이 되어도 무시해 버립니다.
다른 사람이 성공하면, 성장 마인드셋의 사람은, 그 사람으로부터 교훈을 받지민, 고정 마인드셋의 사람은, 경쟁의식을 가지고, 시기하고 좌절합니다.

한국 경제부흥에 결정적인 역할을 한, 현대그룹 정주영 회장은, 야심찬 계획을 새로 추진하면, 똑똑한 사람들이 실패할 수 밖에 없는 이유를 죽 늘어 놓을 때, “당신 해 봤어?”라는 한마디 말을 던지고, 실패할 밖에 없는 100가지도 넘는 이유를 넘어서, 그것을 해결하고 돌파하여, 성공할 수 있는 수많은 방법을 찾아 내어, 끝내 성공했다는 스토리를 남겨 주었습니다. 지식이 아무리 많아도 어떤 마음의 자세를 가지고 있느냐에 따라서 결과가 전혀 달라지는 것을 보게 됩니다.

그렇습니다. ‘할 수 있다’는 사람은 새로운 역사를 써 내려갑니다. 사람으로서는 할 수 없다는 절망과 한계에 부딛칠 때, 이에 굴하지 않고 불가능에 도전을 하면, 아직까지 나타나지 않았던 숨겨져 있던 능력이 개발되고 꽃 피어지는 감격을 맛볼 수 있을 것입니다.

예수님은 “구하라 그리하면 너희에게 주실 것이요, 찾으라 그리하면 찾아낼 것이요, 문을 두드리라 그리하면 열릴 것이니, 구하는 이마다 받을 것이요, 찾는 이는 찾아낼 것이요, 두드리는 이에게는 열릴 것이니라“라고 말씀하시며, 무엇이든지 해낼 수 있다고 우리를 격려하십니다.

사도 바울은 “내게 능력 주시는 자 안에서 내가 모든 것을 할 수 있느니라” 말씀하시고
사람으로서는 감당할 수 없는 여러가지 형태로 일어나는 환난과 어려움을 이겨내고, 마땅히 해야 할 일들을 다 감당 할 수 있었던 것을 보여 주었습니다.

우리에게 수시로 찾아오는 절망감과 포기하고 싶은 좌절감이 파도처럼 덮쳐올 때, 하나님의 능력을 의지하여, 포기하거나 핑계대지 말고, 모든 일들을 잘 감당하는, 복된 하루 되시기를 축복합니다.

 

하나님이 세상을 이처럼 사랑하사 독생자를 주셨으니 이는 저를 믿는 자마다 멸망치 않고 영생을 얻게 하려 하심이니라 (요 3:16).
For God so loved the world that he gave his one and only Son, that whoever believes in him shall not perish but have eternal life. (John 3:16 NIV)

Latest Articles

워싱턴원로목사회,열린문교회 5대 김요셉 담임 목사와 축복과 감사 나눔

박노경 기자

메릴랜드총한인회, 아태계 단체와 저소득층 섬김 활발

박노경 기자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후보 펜실베니아 유세 중 총격발생 긴급대피

박노경 기자

메릴랜드한인노인센터, 농장 바우쳐 프로그램으로 지역섬김

박노경 기자

“행복하고 여유있는 노후를 위해 미리 준비합시다”

Guest Contributor

“주민들의 자유를 억압, 인권을 침해하는 북한의 실태를 널리 알리자”

Guest Contributor Allice Yoon
error: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