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nna 24

한-중-인 3국 하모니로 빚은 아태계 문화유산의 달 축제 ‘상쾌한 출발 내년에 만나요’

Print Friendly, PDF & Email

5월 아태계 문화유산의 달을 맞아 하워드카운티  내 한국,중국, 인도  커뮤니티가 하나되어  다채로운 문화공연과  먹거리로 축제 한마당을 열었다.

화창한 날씨 속에 고운 한복의 우아함이 빛나는 부채춤과 흥겨운 난타, 그리고 우렁찬 기압의 태권도로 한국인의 기개를 높이는 한국무대와  해악과 풍자가 넘치는 사자춤과  선이 고운 나비 춤, 쿵푸와 우슈 등 전통무술의 중국무대, 흥겨운 벨리댄스와 타블라 연주 등 3국의 색채가 뚜렷한 문화공연으로 더위보다 더열정적인 무대를 꾸몄다.

이런 아태계의 움직임에  하워드카운티 정부는 아태계 문화유산의 달 선포문을 전달하고,  메릴랜드 주지사실 아태계 자문위원회, 주의회 상·하원에서 각 커뮤니티 단체들에게 표창장을 수여했다.   지난 조사에서 아시안 커뮤니티가 20%에 달하는 하워드카운티정부는 소수계 커뮤니티 중 놀라운 속도로 성장하는 아시안 커뮤니티를 예의 주시하고 있다.

이번 행사를 주관하는 하워드카운티시민협회 장영란 회장은  올해 처음 3개국 커뮤니티가 모여 지역사회 발전에 기여하고 우수한 문화를 즐기는 아태계 주민들의 위상을 높이고 알리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

또한 5월 아태계 문화유산의 달을  공교육현장에서 함께 기념하고 가르치는 달이 되도록 아태계 커뮤니티와 함께 방안을 모색하려 한다.  시작이 반이다. 올해는 3개국이 함께 했지만 내년에는 더 많은 아태계 커뮤니티 가  참여해 더욱 풍성하고 다채로운 축제가 되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날 노인국 문성희  한인담당관은  올해는 베인 시니어센터에서  기금모금 바자회를 하기 어려워 부스를 마련하고 음식판매를 통해 기금모금에 나서고 있다고 전했다.

이번 문화유산의 달 행사는  하워드카운티한인시민협회(회장 장영란)를 비롯해 중국인학부모협회(회장 진 수, CAPA), 페잉중국학교(교장 루 후앙), 하워드카운티중국학교, 하워드카운티인디안오리진네트워크 등에서 공동주관했다.

하나님이 세상을 이처럼 사랑하사 독생자를 주셨으니 이는 저를 믿는 자마다 멸망치 않고 영생을 얻게 하려 하심이니라(요3:16).

Latest Articles

맥클린한국학교 한글날 특별수업 “세종대왕은 왜 한글을 만드셨을까?”

박노경 기자

MD 제일장로교회 평생교육원 “언제나 소풍은 즐거워”

박노경 기자

재미대한장애인체육회, 오는15일 개막하는 제39회 전국장애인체육대회 출전

박노경 기자
error: Content is protected !!